[뉴스엔 김명미 기자] 박준면이 이영애와의 친분을 드러냈다.

2월 28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사임당, 빛의 일기'에 출연하는 배우 박준면과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이날 박준면은 "여배우의 대명사 이영애 씨가 제가 친구 역할을 하는 내내 되게 편안하게 해주셨다"고 밝혔다.

 

 

박준면은 "촬영 시작할 즈음에 제가 결혼을 했다. 진짜 집으로 선물을 한 아름 보내주셨다. 믹서기 화장품 접시 살림을 잔뜩 보내주셔서 지금도 되게 요긴하게 쓰고 있다"고 고마움을 전했다.(사진=SBS 방송 캡처)

 

[기사 원문 보기] http://www.newsen.com/news_view.php?uid=201702282154430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