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1스타 강희정 기자] 배우 박준면이 '완벽한 아내'에서 남편의 불륜을 화끈하게 응징하며 존재감을 발휘했다.

 

지난 28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극본 윤경아/연출 홍석구)에서는 순봉(박준면 분)이 남편 소유 건물에 나타난 남편의 불륜 상대 혜란(김정난 분)에 화가 치밀어 올라 그를 한 번 더 응징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혜란이 유부남과 만난 줄 몰랐던 재복(고소영 분)은 이를 말렸고, 순봉은 "너도 한 팀이야?"라며 재복의 뺨을 있는 힘껏 날렸다. 재복은 코피를 쏟았다. 이어 자신을 말리러 온 정나미(임세미 분)가 성가시게 느껴지자 순봉은 "비켜"라며 밀쳐냈는데, 그 괴력에 정나미가 날아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순봉 역을 맡은 박준면은 상대 캐릭터들과 맞서도 거뜬히 이길 것 같은 오라로 캐릭터를 살렸다. 위협적인 대사와 표정을 찰지게 소화해내며 등장 인물들에게는 위압감을, 시청자들에게는 웃음을 안겼다.

 

한편 ‘완벽한 아내’는 대한민국 보통 주부 심재복의 우먼파워를 그리는 드라마로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기사 원문 보기] http://news1.kr/articles/?29245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