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티비스타=유은영 기자] 배우 박준면이 '사임당, 빛의 일기'에서 시대를 오가며 열연을 펼치고 있다.

 
박준면은 SBS 수목 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극본 박은령, 연출 윤상호)에 출연하고 있다. 그는 현대에서 서지윤(이영애 분)의 친한 친구이자 국립중앙박물관 고(古)미술 복원 전문가인 고혜정을 연기하며 위기에 빠진 서지윤을 구하는데 핵심적인 역할을 하고 있다.
 
고혜정은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사료 복원을 위해 기지를 발휘하고, 민정학(최종환 분) 교수의 의심을 살 때면 순발력 있는 거짓말로 위기를 모면해 나간다.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웃음을 잃지 않고 지윤의 일을 위해 밤샘 작업도 불사하는 그의 열혈 행보는 시청자들의 뜨거운 지지를 받고 있다.
 
조선 시대에서는 전라도 최고 갑부 집안 며느리인 공씨 부인으로 변신해 첫 등장부터 복스러운 먹방으로 캐릭터의 매력을 한껏 발산하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특히 박준면 특유의 능청과 넉살이 더해진 코믹 연기는 극의 활력을 불어넣으며 재미를 더하고 있다.
 
공씨 부인은 휘음당(오윤아 분)의 도움을 받아 아들을 공부 시키려고 했지만 사임당의 정체를 알게 된 후 휘음당의 계략을 방해하는 통쾌한 모습을 보여 앞으로의 활약에 더욱 기대가 모아진다.
 
'사임당, 빛의 일기'는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